북한 대륙간탄도 미사일 고각 발사 – 스가 관방 ” 北미사일 30분 비행 ..일본 EEZ 밖 동해상 낙하한 듯”

日, 북한 미사일 발사 강력 항의..NSC 소집

입력 2017.05.14 08:07

 

아베 ” 북한 미사일 일본에 중대 위협.. 절대 용인 못해” 

스가 관방 ” 北미사일 30분 비행 ..일본 EEZ 밖 동해상 낙하한 듯”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일본 정부는 14일 북한이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대해 외교 경로를 통해 강하게 항의하고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소집, 대책을 논의하는 등 신속하게 대응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는 이날 NSC 개최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국제사회의 강한 경고에도 불구하고 또 북한이 미사일 발사를 강행했다”며 “절대 용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거듭되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우리나라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명확히 위반한 것”이라며 “우리는 북한에 대해 강하게 항의한다”고 강조했다.

 

아베 총리는 “추가 도발도 있을 수 있으므로, 미국·한국과 연대하며 고도의 경계태세를 유지해 국민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북한의 도발에 의연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일본은 이날 아베 총리 주재로 긴급 NSC를 소집해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따른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도 긴급 기자회견에서 “중국 베이징(北京)의 대사관을 통해 북한에 엄중히 항의하고 강하게 규탄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 미사일이 30분 비행했다“고 말하고 현시점에서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은 우리 배타적경제수역(EEZ) 내에는 떨어지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스가 장관은 북한의 이번 탄도미사일 발사에 따른 자국 선박 및 항공기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http://v.media.daum.net/v/20170514080717226

 

 

남한당국에서는 날아간 비행거리가 700km 라고만 발표했지….

날아간 비행시간이….무려 30분이나 된다는 내용은

전혀 발표하지 않았죠.

 

그런데….그것이 일본 경제수역에 떨어지지 않았다는데도

왜놈들이 길길이 날뛰고 있군요. 뭔가 좀 이상하지 않나요?

 

여러분들….

 

탄도미사일이 무려 30분이나 날아갔다고 하는 의미가

무엇인지 감이 옵니까?

 

정론직필이 무기 스펙 전문가는 아니지만….그러나

무기 스펙에 대한 아마추어적 지식 밖에 없는 정론직필이

알기로서는…..무려 30분간이 비행할 수 있는 탄도미사일은

“대륙간탄도미사일” 밖에는 없는 것으로 추측됩니다.

 

결국 북한은 이번에 대륙간탄도 미사일을 초고각으로

그것도 내륙에서 발사했다는 의미입니다.

 

즉, 그것이 소위 말하는 “대륙간탄도” 미사일일 뿐만 아니라

내륙에서 발사했다는 사실이 중요하죠.

 

즉, 미국측은 북한이 대륙간탄도 미사일 발사 시험을

한번도 안했으므로…..북한엔 정상적으로 작동되는

대륙간탄도 미사일이 없을 것이라고 우겨왔지요.

 

그래서 몇년 뒤에나 북한이 제대로 작동되는 대륙간탄도 미사일을

개발할 것이라고 지네들 멋대로 우겨왔지요.

 

그러나 북한은 오늘 대륙간탄도 미사일을 내륙에서

발사해버린 겁니다. 즉, 그 의미는 그 대륙간탄도 미사일 성능은

이미 검증된 것으로서 내륙에서 발사해도 아무런 위험이

없다는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는 의미입니다.

 

그리고….북한의 그런 행위의 국제정치적 의미는

북미간 물밑협상들이 아직 북한이 요구하는 수준이 아니라는

의미입니다.

 

그래서 실제로 대륙간탄도 미사일을 발사해버린 겁니다.

 

(뱀발) 

 

아래와 같은 추가적 보도가 나왔습니다.

美태평양사령부 “北발사 미사일 비행, ICBM과는 달라”

입력 2017.05.14 08:53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미국 태평양사령부는 14일 오전 5시 30분께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사실을 탐지했다고 밝혔다.

 

태평양사령부는 성명을 내고 “미사일이 평안북도 구성 인근에서 발사돼 동해상으로 떨어졌다”며 “미사일의 비행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일치하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태평양사령부는 다만 어떤 미사일로 추정하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롭 셔퍼드 태평양사령부 대변인은 “북미 항공우주방위사령부는 이번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북미 지역에 위협이 되지 않는다고 결론을 내렸다”고 덧붙였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 오전 5시 27분께 평안북도 구성 일대에서 불상의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며 “비행거리는 700여km로, 추가 정보에 대해서는 한미가 정밀 분석 중”이라고 밝혔다.

http://v.media.daum.net/v/20170514085354635

—————–

日 방위상 “北 발사 미사일 고도 2000km 넘은 듯”

뉴스룸 입력 2017.05.14 09:52

 

14일 새벽 북한이 발사한 탄도미사일의 고도가 2000km가 넘은 것으로 추정됐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14일) 오전 5시 27분께 평안북도 구성 일대에서 불상의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미사일 비행거리를 700여km로 분석했으나, 일본 방위상은 2000km가 넘은 것으로 추정했다.

 

합참은 “추가 정보에 대해 한미가 정밀 분석 중”이라며 “우리 군은 북한군의 도발 동향에 대해 예의주시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http://v.media.daum.net/v/20170514095202421 

미국이 아무리 위와 같이 대륙간탄도 미사일이 아니라고

발표해보았자 소용없는 일입니다.

 

만일 미국이 북측의 요구조건들을 들어주지 않는다면…

북측은 아마도 내일 북측 언론들에 위 미사일이 무엇이었는지

공개해버릴 겁니다.

 

따라서 북한의 그런 공개적 보도를 막으려면

미국은 이제 서둘러 북측의 요구조건을 들어주는 북미대화를

시작하겠다는 언질을 북측에 재빨리 전달하지 않으면

안될 겁니다.